방탄소년단, 저스틴 비버 제치고 빌보드 `소셜 50` 최장기 1위 기록

김지은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방탄소년단, 저스틴 비버 제치고 빌보드 `소셜 50` 최장기 1위 기록

김지은 기자   sooy09@
입력 2020-02-04 10:03

통산 164번째 1위로 소셜미디어 영향력 입증


방탄소년단(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빌보드 '소셜 50' 차트 최장기 1위 기록을 다시 썼다.


빌보드는 3일(이하 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이 '소셜 50' 최신 차트에서 통산 164번째 1위에 오르며 팝 가수 저스틴 비버가 2011년 3월 이래 지켜온 기존 최다(163주) 기록을 깼다고 밝혔다.
'소셜 50'은 아티스트의 인터넷 영향력을 보여주는 차트다. 분석 업체 '넥스트 빅 사운드'가 아티스트의 SNS 팔로워, 언급 빈도, 조회 수 등을 토대로 집계한다.

넥스트 빅 사운드에 따르면 최신 차트 집계 기간 방탄소년단은 거의 모든 집계치에서 상승세를 보였다. 방탄소년단에 대한 페이스북 '좋아요'는 3만2000건으로 69% 증가하고, 트위터 멘션은 총 1710만 건으로 29% 늘었다.

빌보드는 "상승세는 신곡 '블랙 스완' 프로모션뿐만 아니라 1월 26일 릴 나스 엑스와 (그래미 어워즈에서) '올드 타운 로드' 합동무대를 꾸민 것 등에서 기인했다"고 분석했다.



'소셜 50' 최다 1위 기록 경신으로 방탄소년단은 빌보드에서 또 한 번의 기록을 쓰는 동시에 소셜미디어에서 독보적인 영향력을 입증했다.
방탄소년단은 2016년 10월 '소셜 50' 차트 진입 이후 통산 173주간 차트를 지켰고 이 중 9주를 제외하고는 정상을 유지했다.

2017년 7월 29일 자 차트 이후에는 연속 1위 행진을 이어오면서 100주, 150주, 1년간 연속해서 정상을 유지하는 기록을 차례로 탄생시켰다.

방탄소년단에 이은 통산 1위 기록으로는 저스틴 비버(163주), 테일러 스위프트(28주), 마일리 사이러스·리한나(21주), 아리아나 그란데(18주), 아델·레이디 가가·싸이(11주), 원 디렉션(8주) 등이 있다.

김지은기자 sooy09@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