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북미 게임쇼서 마블 합작 신작 공개

김위수기자 ┗ 음원계 강자 `스포티파이` 국내 진출 눈앞… 긴장하는 토종업체

메뉴열기 검색열기

넷마블, 북미 게임쇼서 마블 합작 신작 공개

김위수 기자   withsuu@
입력 2020-02-26 21:00
(사진=넷마블 제공)



넷마블이 27일(현지시간)부터 내달 1일까지 미국 보스턴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되는 북미 게임쇼 '팍스 이스트 2020'에서 마블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하는 새로운 프로젝트를 공개한다.
행사 마지막 날인 내달 1일 현장에서는 '마블 미스터리 패널'이라는 세션이 진행되는데, 넷마블은 이 자리에서 마블과 함께 하는 새로운 게임을 공개한다. 넷마블은 이 게임 외에도 올 상반기 중 마블의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모바일게임 '마블 렐름 오브 챔피언'을 선보일 예정이다.


세션에는 심철민 넷마블 북미법인장과 빌로즈만 마블 게임즈 부사장 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대니 쿠 마블 게임즈 프로덕션 디렉터, 마크 슈머라크 마블코믹스 작가가 패널로 참가하고 마블 뉴 미디어의 CE이자 부사장인 라이언 페나고스가 사회자로 나선다. 넷마블은 마블과 2015년 출시해 전세계 1억 2000건의 다운로드를 달성한 모바일게임 '마블 퓨처파이트'를 기점으로 현재까지 지속적으로 협업해오고 있다.

김위수기자 withsuu@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