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비비고 프리미엄 죽 3종 출시…죽 전문점 정면 조준

김아름기자 ┗ ‘기호성 끝판왕’ 반려견 간식 ‘베긴’, 국내 상륙한다

메뉴열기 검색열기

CJ제일제당, 비비고 프리미엄 죽 3종 출시…죽 전문점 정면 조준

김아름 기자   armijjang@
입력 2020-05-21 15:36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국내에 파우치죽 시장을 연 CJ제일제당이 이번엔 '프리미엄 죽' 시장을 개척한다.


CJ제일제당은 프리미엄 원재료를 풍성하게 사용해 기존 제품 대비 맛과 품질을 한차원 높인 '비비고 프리미엄 죽' 3종을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제품들은 죽 전문점에서도 인기가 높은 프리미엄 메뉴들로, 상품죽의 기준과 품격을 끌어올리며 시장 성장과 변화를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비비고 불낙죽은 풍미 깊은 소고기육수에 편썰기로 큼직하게 넣은 소불고기와 쫄깃한 낙지가 듬뿍 담겼다. 비비고 삼선해물죽은 깊은 맛의 해물육수에 관자, 새우 등 고급스러운 세 가지 해물을 풍성하게 넣었다. 비비고 낙지김치죽은 쫄깃한 낙지와 잘 익은 김치, 콩나물까지 넣은 매콤한 별미 프리미엄 해장죽이다. 프리미엄 죽 3종은 450g 용량에 가격은 전문점 메뉴의 절반 수준인 4980원이다.

이 제품들은 CJ제일제당의 축적된 R&D와 차별화된 기술을 통해 탄생했다. 저온보관을 통해 신선도를 높인 국내산 쌀과 깊은 맛의 육수를 기본으로, 스테이크용 목심살, 가리비 관자 등 최고급 재료들을 엄선해 사용했다. 고명 크기와 양도 기존 제품 대비 2배 이상 높여 풍성함에서 확연한 차이를 느낄 수 있다.

프리미엄 죽만의 맛 품질도 확보했다. 비비고 불낙죽의 소불고기는 실제 숯에 굽는 것 같은 기술로 자연스러운 불향과 불맛을 냈다. 비비고 삼선해물죽에 들어가는 가리비 관자는 조직감 보존 기술을 적용해 살균 열처리 후에도 관자의 외관과 부드러운 식감을 유지하도록 했다. 비비고 낙지김치죽에 들어가는 콩나물은 야채 저온 전처리 기술을 통해 특유의 아삭한 식감을 살렸다.


CJ제일제당은 프리미엄 죽 3종 출시를 시작으로 올해 다양한 프리미엄 메뉴들을 선보일 계획이다. 비비고 죽 론칭 후 상온 파우치죽 시장을 새롭게 창출하고 키우는 데 집중해 왔다면, 이제는 더욱 높아진 소비자 눈높이와 요구에 맞춘 프리미엄 제품들까지 영역을 넓혀 시장 대형화를 선도하겠다는 전략이다.

정영철 CJ제일제당 비비고 죽 팀장은 "프리미엄 죽은 외식 전문점의 프리미엄 인기 메뉴를 그대로 재현해 '프리미엄 클래스'를 경험할 수 있는 제품"이라며 "전문점 수준 맛과 품질에 가성비까지 갖춘 프리미엄 죽을 앞세워 죽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cj제일제당이 프리미엄 죽 신제품을 선보인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