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팀 기술 통했다`… LG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 판매비중 `쑥`

김위수기자 ┗ LG `헤데라 해시그래프` 운영위 참여

메뉴열기 검색열기

`스팀 기술 통했다`… LG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 판매비중 `쑥`

김위수 기자   withsuu@
입력 2020-05-21 19:14

3월 50%서 두달만에 70%로
건강·위생 관심 높아져 인기


LG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

LG전자 제공



[디지털타임스 김위수 기자] 탈취와 살균이 용이한 스팀 가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국내에서 팔린 LG전자 건조기 10대중 7대는 'LG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사진)로 나타났다. LG전자는 21일 "지난 3월 초 출시한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의 스팀 기능이 LG만의 차별화된 기능으로 자리잡고 있다"고 밝혔다.
제품이 출시된 3월 LG전자 건조기 국내 전체 판매량에서 LG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가 차지하는 비중은 50%였다. 이어 4월에는 65%로 판매 비중이 늘어났고, 5월에는 70%까지 올라왔다. 건강과 위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스팀 가전에 대한 주목도도 덩달아 높아지고 있다는 설명이다.

LG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는 특허 받은 트루스팀을 탑재했다. 100도의 트루스팀은 탈취와 살균은 물론 주름 완화를 도와준다.

이 제품의 3가지 스팀 특화코스는 젖은 빨래를 건조할 때 외에도 옷과 침구를 쾌적하게 관리할 수 있다. 이 코스들은 한국의류시험연구원(KATRI)의 시험을 통해 땀냄새 등 옷감에 밴 냄새를 99% 제거하는 탈취성능을 검증 받았다.

'스팀 리프레쉬 코스'는 셔츠와 같은 소량의 옷을 따로 세탁하지 않고도 옷감의 냄새를 줄이고 가벼운 구김도 완화시킨다.

'침구털기 코스'의 스팀 옵션은 이불을 빨지 않고도 탈취할 수 있고 집먼지 진드기도 없애준다. '패딩 리프레쉬 코스'에서 스팀을 적용하면 자주 빨기 어려운 패딩의류의 냄새를 줄여주고 볼륨감도 복원된다.


또 이 제품의 스팀 살균코스는 한국의류시험연구원의 실험결과 유해세균인 황색포도상구균, 녹농균, 폐렴간균을 99.99% 제거한다.

이 제품은 뜨거운 열풍을 만드는 히터의 도움 없이 처음부터 끝까지 100% 저온제습 방식으로 건조하는 4세대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기술, 주기적으로 직접 세척해야 하는 수동세척 방식과 달리 건조 코스를 사용할 때마다 알아서 물로 씻어주는 편리한 콘덴서 자동세척 시스템 등 LG 트롬 건조기의 차별적 장점은 그대로 계승했다.

LG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는 와이파이(Wi-Fi)를 이용해 가전관리 애플리케이션인 LG 씽큐에 연결하면 편리한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의 스마트 페어링 기능은 LG 씽큐 앱와 연결된 세탁기로부터 세탁 코스 정보를 받아 건조 코스를 알아서 설정해 준다.

한편 LG전자가 최근까지 국내외에 등록한 스팀 특허는 1000건을 넘었다. LG전자는 건조기를 비롯해 스타일러, 식기세척기, 광파오븐 등 프리미엄 생활가전에 스팀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김위수기자 withsuu@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