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타` 임영웅·이찬원·장민호, `민웅또 트리오` 떴다

백인철기자 ┗ 슬의생 전미도 "천상 배우이고 싶어, 채송화 오래 기억됐으면"

메뉴열기 검색열기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이찬원·장민호, `민웅또 트리오` 떴다

백인철 기자   chaos@
입력 2020-05-22 01:10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신청곡을 불러드랍니다-사랑의 콜센타' 제8회 (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제공)




트로트가수 임영웅, 이찬원, 장민호가 TV조선 예능 프로그램에서 3인조 그룹을 결성, 승부수를 띄운다.
임영웅, 이찬원, 장민호는 21일 밤 10시 방송되는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에서 '민웅또 트리오'를 결성, 영탁, 김호중, 장민호의 '트방차'를 뛰어넘는다는 포부를 밝혔다.

최근 '민웅또 트리오'는 고객님의 신청에 따라 음역대가 넓은 곡으로 승부를 했고, 이찬원은 100점을 받기 위해 열창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미스터트롯' 톱7은 '잠 못 드는 당신을 위한 노래'라는 주제에 맞게, 전화 연결된 단 한 명의 신청자만을 위해 '세상에 하나뿐인 자장가'를 녹음해주는 서비스를 선보인다.
특히 장민호는 운명의 상대로부터 전화를 받는다. 묘령의 여인은 장민호와 생년월일이 똑같고 부산에서 같은 날 비슷한 시간대에 태어났다고 밝혀 장민호를 놀라게 만든다.

제작진은 "톱7이 전화를 건 신청자와 시청자들을 위해 '랜선 남친'으로 변신, 잠재돼있던 로맨티스트의 면모를 아낌없이 대방출할 것"이라고 전했다.

백인철기자 chao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