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관 추가 확진…감염 소방관 3명으로 늘어

백인철기자 ┗ 지코 법적대응 "악플러들 각오해"

메뉴열기 검색열기

소방관 추가 확진…감염 소방관 3명으로 늘어

백인철 기자   chaos@
입력 2020-05-23 17:24
부천소방서에서 근무 중인 소방관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최근 소방관 확진자는 모두 3명으로 늘었다.


김포시는 마산동 거주자인 부천소방서 소방관 A(33)씨와 서울 마포소방서 소방관인 30대 여성 B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A씨와 B씨는 마산동 한 아파트에 함께 살았으며 부부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김포시는 밝혔다.

앞서 전날에는 김포시 장기동 거주 소방관 C(36)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그의 아내 D(39)씨도 뒤이은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다.

D씨는 간호사로 김포시 양촌읍 한 개인병원에서 최근까지 근무했다.



방역 당국은 D씨가 근무한 병원 등을 방역하고 있으며, 의료진과 환자 등 밀접 접촉자가 있는지를 파악하고 있다.
또 아직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C씨뿐 아니라 A씨와 B씨의 동선도 역학조사를 통해 확인하고 있다.

백인철기자 chaos@



경기도 김포지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명 발생한 22일 오전 경기도 부천시 상동 부천소방서 신상119안전센터가 폐쇄돼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