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년 연속 한국서비스대상 `종합대상` 수상

김은지기자 ┗ `K-언택트` 이끄는 SKT "소비자 있는 곳에 대리점이 간다"

메뉴열기 검색열기

KT, 5년 연속 한국서비스대상 `종합대상` 수상

김은지 기자   kej@
입력 2020-07-03 10:12
KT 플라자 직원이 KT 매장을 소개하고 있다. KT 제공

KT가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2020년 한국서비스대상' 통신·인터넷 부문에서 5년 연속 종합대상을 수상했다. 한국서비스대상 수상은 통신업계에서 KT가 유일하다.


한국서비스대상은 58년 역사의 전통과 신뢰를 바탕으로 국가품질상을 주관하는 한국표준협회에서 고객 중심의 서비스와 경영 전반에 걸친 성과가 탁월한 기업에게 수상하는 상이다.
KT는 △5G 세계최초 상용화 △기가인터넷 500만 △올레 TV 800만을 달성하며 모바일, 인터넷, IPTV 등 통신 전 분야에서 걸친 강점을 인정받아 올해 조사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특히 통신종가로서 고객중심 경영을 통한 다양한 혁신과 새로운 서비스를 주도한 것이 주효했다고 설명했다.

KT는 '고객 중심'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고객센터에서도 혁신적인 기술과 고객 친화적인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KT고객센터는 가입초기 100-100케어, 온라인 개학 전문 상담 등 고객맞춤형 전문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최근에는 업계최초로 장애인 고객 전담센터를 오픈해 장애인 고객이 통신생활에서 겪는 불편함을 해결하고 있다.

KT고객센터는 올해는 '쌍방향 대화'가 가능한 AI 보이스봇 체계를 본격 도입해 국내 최고 수준의 AI 상담 서비스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KT는 고객센터뿐 아니라 대리점, 온라인채널 등 고객을 만나는 모든 접점에서 고객 중심 서비스 제공하도록 전사가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KT의 무선 네트워크 운용 그룹사 KT MOS북부는 2020 한국 서비스 대상 시상식에서 무선 네트워크 운용부문 종합대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

KT MOS북부는 '세상의 모든 생활을 손안으로 이어주는 기업'이라는 핵심가치 아래 차별화된 네트워크 서비스 제공, 일관된 경영전략 체계 정립,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참여 등 경영체계를 고객중심으로 변화했고 그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KT MOS북부는 △빅 데이터를 활용한 5G 아이 관제 솔루션 개발 △현장업무 중심의 모바일앱 △긴급장애복구 키트(Kit) 제작 등을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KT는 지난 1일에는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KS-SQI(한국서비스품질지수)에서 IPTV 부문과 초고속인터넷 부문에서 1위에 올랐다. 특히 IPTV는 12년 연속 1위에 오르며 대한민국 1등 미디어 플랫폼 사업자로서 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점을 인정받았다. 초고속인터넷 부문은 12회째 1위를 달성했다.김은지기자 kej@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