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석 "효자 플렉스?"…첫 정산금 받아 뭐했길래

백인철기자 ┗ 쿠팡 인천2배송캠프,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폐쇄

메뉴열기 검색열기

김우석 "효자 플렉스?"…첫 정산금 받아 뭐했길래

백인철 기자   chaos@
입력 2020-07-16 13:50
15일'라디오 스타'에 출연한 가수 김우석. [사진=MBC 방송 화면 캡쳐]

가수 김우석이 MBC '라디오 스타'에 출연, 첫 정산금으로 부모님의 빚을 다 갚았다고 공개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서는 김우석이 게스트로 출연, 2015년 그룹 업텐션으로 데뷔한 후 5년 만에 첫 정산을 받아 부모님의 빚을 갚아드렸다고 밝혔다.
김우석은 "그동안 부모님의 도움을 많이 받았다"며 "부모님이 빚이 약 1억 정도였는데 정산금으로 모두 갚아 드렸다"고 전했다.


이날 김우석은 첫 정산금 'FLEX'에 대해 "첫 정산금으로 플렉스를 하고 싶었는데 코로나로 밖에도 잘 못 나가고 뭘 할까 하다가 집에서 배달앱을 이용했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해산물을 좋아하는데 복어세트가 가장 비쌌다. 1인 세트가 12만8000원 정도여서 그걸 2인분을 시켜 먹었다. 그게 정산 받고 한 최고의 플렉스였다"라고 말해 웃음을 전했다.

백인철기자 chao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