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면 스마트 과외 `설탭`, 가파른 성장세에 18억 투자 유치 성공

백인철기자 ┗ 속마음 눈치챌라 아슬아슬 로맨스

메뉴열기 검색열기

비대면 스마트 과외 `설탭`, 가파른 성장세에 18억 투자 유치 성공

백인철 기자   chaos@
입력 2020-08-03 14:56

아이패드로 받는 1:1 과외, 수천명 수강생 돌파하며 인기
No.1 Interesting 교육 브랜드 꿈꾸며 최근 18억 투자 성사
온라인 교육 편견 뒤집는 혁신적인 기능들에 업계 주목


질의응답 어플 '오누이'로 잘 알려진 ㈜오누이(대표 고예진)는 작년에 새롭게 론칭한 서울대 스마트 과외 '설탭'이 매월 120% 성장세를 이어가면서 최근 18억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3일 밝혔다.또한, '설탭'은 타 원격 과외 서비스들과는 차별화되는 기능들을 도입하고 남다른 운영 전략으로올 6월에는 직전월 대비 2배의 신규 학생을 모집하며 최고치 성장을 기록했다.


'설탭'은 아이패드를 이용해 선생님과 학생이 화면과 필기를 공유하며 실시간으로 과외를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출시 약 1년 만에 수천 명 수강생과 7만개 수업을 돌파하며 10대 중고생의 SNS에 자주 거론되는 등 인기몰이 중이다.
설탭 과외를 신청하면 모든 학생에게는 전 과목 100% 서울대 선생님이 매칭된다. 과외에서 끝나는 게 아니라 자체 서울대 콘텐츠팀이 제작하는 스마트 강의가 제공돼 설탭 하나로 공부에 필요한 모든 것을 충족할 수 있는 것이 기존 화상 또는 원격과외 업체들과의 차별화된 특징이다.

온라인 교육이라고 하면 흔히 갖고 있는 단점들을 극복하려는 설탭의 시도도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온라인 학습의 수동성을 극복하기 위해 칠판 수업이 아닌 쌍방향 필기 공유 방식으로 진행된다. 단, 얼굴을 공유하지 않기 때문에 편한 옷차림으로 수업에 임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또한, 화면 필기 내용 및 담당 선생님의 리뷰와 학습현황이 매 수업마다 기록돼 관리&자습 부분도 강화했다. 최근에는 상황에 맞는 이모티콘을 보내며 수업 중 풍부한 커뮤니케이션과 아이스브레이킹을 할 수 있는 '과외티콘'을 도입해 학생과 선생님 양 측으로부터 재미와 수업 효율 모두를 잡았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렇듯 설탭의 가파른 성장세에는 '비대면 교육'에 대한 시장의 니즈가 커짐과 동시에 설탭 서비스 자체의 완성도와 혁신성이 잘 맞물려 있다는 데 있다. 이에 (주)오누이는 하나벤처스, 스트롱벤처스로부터 최근 18억의 투자 유치에 성공하며 순항 중이다.이번 투자유치에 힘입어 '과외티콘'을 시작으로 공부 경험의 즐거움과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데 계속된 투자를 할 것이라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

㈜오누이의 고예진 대표는 "㈜오누이의 궁극적인 목표는 '모든 10대를 행복하게'하는 것이고 그 첫 단계가 바로 10대 일상의 50% 이상을 차지하는 공부의 경험을 행복하게 만드는 것"이라며 "지금의 성장세를 발판 삼아 10대의 공부 경험이 설렘과 즐거움으로 변화할 수 있는데 앞장서고 나아가 NO.1 Interesting study로서의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백인철기자 chao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