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 11년 연속 1위

김병탁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신한카드,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 11년 연속 1위

김병탁 기자   kbt4@
입력 2020-10-18 12:21

친환경·상생·신뢰경영으로, ''ESG 경영 성과' 인정 받아


신한카드는 '2020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카드업계 최초로 11년 연속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신용카드 부문 1위 기업에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KSI는 2009년부터 한국표준협회가 사회적 책임의 국제표준인 ISO 26000을 기반으로 국내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 수준 및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이해관계자 기반 조사이다.
신한카드는 올해 업계 최초로 'ESG 경영'을 전담하는 ESG팀을 신설하며 친환경 경영, 상생 경영, 신뢰 경영을 큰 축으로 체계적인 ESG 경영을 추진하고 있다.

친환경 경영으로는 2019년 '친환경 국제표준 ISO 14001 인증'을 받았고, 신한금융그룹의 '기후변화대응원칙'과 '2020 신한카드 환경경영 목표'에 따라 △친환경 카드상품 확대 △건물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업무용 차량 하이브리드 전환 △종이 사용량 감축 △고객 안내장 친환경 용지 전환 △그린 모빌리티(Green Mobility) 캠페인 △전기차 충전요금 할인 전용카드 등을 전개 중이다.

또한 상생 경영의 일환으로 신한카드는 사회복지기관과 취약계층에 코로나19 방역 위한 위생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지원하고 있다. 신세계백화점과 함께 지역 특산물 판매를 돕는 '신신당부 프로젝트'와 코로나19 피해가 심했던 대구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구로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신한카드의 빅데이터 분석 역량을 바탕으로 전국 공공기관과 지자체에 지역경제 활성화 정책 수립에 기여하는 '빅데이터 무료컨설팅'도 진행했다.


이 외에도 △벤처기업의 홍보 및 판매를 지원하는 올댓쇼핑 '스타트업 전용관' △매출이 높지 않은 스타트업이 법인카드를 쉽게 발급받을 수 있도록 한 '스타트업 전용 법인카드' △독서문화 활성화를 위한 '아름인 도서관' 등 ESG 경영 활동을 다양하게 추진하고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한카드가 KSI 신용카드 부문 11년 연속 1위 기업으로 선정 된 것에 대해, 신한카드는 고객과 사회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ESG 경영을 더욱 가속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병탁기자 kbt4@dt.co.kr

신한카드,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 11년 연속 1위
신한카드는 지난 16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2020 대한민국 지속가능성대회'에서 카드업계 최초로 11년 연속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신용카드 부문 1위 기업에 선정됐다. 이날 행사에서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왼쪽)과 이상진 한국표준협회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한카드)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