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안전기준 충족` 화이자, 긴급사용승인 신청 준비

이미정기자 ┗ `지속가능발전교육 네트워킹 연수` 27일 개최

메뉴열기 검색열기

`백신 안전기준 충족` 화이자, 긴급사용승인 신청 준비

이미정 기자   lmj0919@
입력 2020-11-18 09:06
미국 제약회사 화이자가 코로나19 백신 긴급상용 승인 신청을 준비하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앨버트 불라 화이자 최고경영자(CEO)는 17일(현지시간) 일간 뉴욕타임스(NYT) 주최로 열린 화상회의에서 백인 안전성 데이터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제출할 예정이며 긴급사용 승인 신청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백신 안전성은 긴급사용 승인을 신청하기 전에 화이자가 증명해야 할 마지막 과제 중 하나다. 불라 CEO는 안전성 관련 자료를 축적하기 위해 두 달 동안 임상시험 참가자들을 모니터링해왔다고 했다.

다만 불라 CEO는 "여전히 (밝혀내야 할) 중요한 문제들이 남아있다"면서 "백신 예방효과가 얼마나 지속하는지를 아직 모른다"고 말했다.


불라 CEO는 긴급사용 승인을 언제 신청할지는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

화이자는 지난 9일 독일 바이오엔테크와 함께 개발 중인 백신의 예방률이 90% 이상이라는 중간결과를 발표했다. 이미정기자 lmj0919@dt.co.kr

`백신 안전기준 충족` 화이자, 긴급사용승인 신청 준비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