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 제조기` 손흥민, 유럽무대 통산 150호골 폭발

김광태기자 ┗ 미 국무장관 지명자 "대북 접근법·정책 전반 재검토 의향"

메뉴열기 검색열기

`기록 제조기` 손흥민, 유럽무대 통산 150호골 폭발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21-01-06 09:41
`기록 제조기` 손흥민, 유럽무대 통산 150호골 폭발
쐐기골 넣고 좋아하는 손흥민[로이터=연합뉴스]

'손세이셔널' 손흥민(29)이 유럽 무대 통산 150호 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트넘과 챔피언십(2부 리그) 소속 브렌트퍼드의 2020-2021시즌 카라바오컵(리그컵) 준결승전에 선발 출전해 1-0으로 앞선 후반 25분 추가골을 넣어 토트넘의 2-0 승리를 견인했다.
이로써 손흥민은 1부 무대에 데뷔한 2010년 독일 함부르크(20골) 시절에 이어 레버쿠젠(29골),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101골)에서 뛰며 총 150골을 기록했다.

지난 2일 리즈 유나이티드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에서 토트넘 소속 100호 골 금자탑을 쌓은 손흥민은 공식전 2경기 연속으로 이정표가 될 득점을 만들며 매서운 골 결정력을 과시했다.

손흥민의 시즌 공격포인트 기록도 16골 8도움(EPL 12골 5도움·유로파리그 3골 3도움·리그컵 1골)으로 늘어났다.

2014-2015시즌 대회 이후 6년 만에 리그컵 결승에 오른 토트넘은 2007-2008시즌 대회 이후 13년 만의 이 대회 우승이자 통산 5번째 우승까지 '1승'만을 남겨뒀다.

잉글랜드 강호로 꼽히는 팀 중 유독 우승 복이 없는 토트넘이 이 대회에서 우승하면 EPL과 잉글랜드축구협회 FA컵, 유럽 클럽대항전 등 모든 대회를 통틀어 2007-2008시즌 리그컵 우승 이후 처음으로 우승컵을 들어 올리게 된다.


토트넘은 7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맨체스터 시티의 준결승전 승리 팀과 4월 25일 웸블리 경기장에서 우승컵을 놓고 다툰다.

손흥민은 후반 25분 2-0을 만드는 쐐기 골을 뽑아냈다. 역습 상황에서 탕기 은돔벨레가 찔러준 침투 패스를 이어받아 빠르게 치고 들어간 뒤 골지역 정면에서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 그물을 흔들었다.

후반 39분 브렌트퍼드의 다실바가 토트넘 해리 윙크스의 정강이를 걷어차는 파울을 해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당했고, 수적 우위를 점한 토트넘은 여유롭게 경기를 마무리했다. 손흥민은 후반 44분 카를로스 비니시우스와 교체됐다.

손흥민은 경기가 끝난 후 토트넘에서 두 번째로 높은 평점을 받았다.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에게 팀내 두 번째인 평점 7.9점을 줬다.

손흥민의 골을 도운 탕귀 은돔벨레가 8.3점으로 가장 높은 평점을 받은 가운데 무사 시소코가 손흥민과 같은 7.9점을 얻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