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 후 2년만에 돌아온 `윤스테이`, 첫방 시청률 8%대

이미정기자 ┗ [오늘 날씨] 서울 전역에 대설·한파주의보 발령…태풍급 강풍

메뉴열기 검색열기

윤식당 후 2년만에 돌아온 `윤스테이`, 첫방 시청률 8%대

이미정 기자   lmj0919@
입력 2021-01-09 14:38
윤식당에 이어 2년 만에 돌아온 윤여정의 '윤스테이'가 8%대의 괜찮은 시청률로 출발했다.


9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10분 방송된 tvN 새 예능 '윤스테이' 첫 회 시청률은 8.2%(이하 비지상파 유료가구 기준)로 집계됐다.
'윤식당2' 첫 방송 시청률이 14.1%였던 것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첫 회 6.2%로 시작한 '윤식당'에 비해서는 나쁘지 않은 성적이다.

나영석PD가 연출한 윤스테이 첫 방송에는 배우 이서진, 박서준, 최우식 등 직원들이 셰프에게 손님들에게 선보일 음식을 만드는 법을 배우고, 첫 손님을 맞이하기까지 내용이 방영됐다.



'윤스테이'는 코로나19로 해외 촬영은 못하고, 전남 구례 한옥에서 외국인 손님을 대상으로 민박을 운영하는 방식으로 기존 '윤식당'과 맥을 같이 한다.
인턴 신분으로 새롭게 합류한 배우 최우식은 특유의 장난기와 친화력으로 기존 멤버들에 금세 녹아드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대선배인 윤여정과 친구처럼 편안하게 대화하고, 모든 잡일을 맡은 와중에도 유창한 영어 실력으로 손님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는 모습으로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전날 오후 8시 45분 생방송으로 펼쳐진 MBC TV '트로트의 민족' 결승전은 10%-14.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2위를 차지한 김소연과 약 100점 격차로 우승한 안성준은 상금 1억원과 함께 '뉴 트로트 가왕' 타이틀을 차지했다. 3위는 김재롱, 4위는 더블레스가 차지했다. 이미정기자 lmj0919@dt.co.kr

윤식당 후 2년만에 돌아온 `윤스테이`, 첫방 시청률 8%대
tvN의 새 예능 프로그램 '윤스테이' 방영 모습.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