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강력해진 `펜트하우스 2` 금토극으로 돌아온다… 엄기준·김소연·박은석·유진 기대감 ↑

이미정기자 ┗ `짠돌이` 조영구 "보험 14개, 보험료만 한달 500만원"

메뉴열기 검색열기

더 강력해진 `펜트하우스 2` 금토극으로 돌아온다… 엄기준·김소연·박은석·유진 기대감 ↑

이미정 기자   lmj0919@
입력 2021-01-13 17:38
더 강력해진 `펜트하우스 2` 금토극으로 돌아온다…  엄기준·김소연·박은석·유진 기대감 ↑
이지아 SNS

연속 월화극 1위라는 기록을 달성, 식을 줄 모르는 '펜트 돌풍'을 증명한 '펜트하우스'가 금토극으로 다시 돌아온다.


SBS는 드라마 '펜트하우스 2'가 금토극으로 편성돼 다음 달 19일 첫 방송을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는 100층 펜트하우스의 범접불가 '퀸' VS 모든 것을 집어삼키는 욕망의 '프리마돈나' VS 상류사회 입성을 향해 질주하는 '여자'가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부동산과 교육 전쟁을 담은 드라마다.

'아내의 유혹', '왔다! 장보리', '내 딸, 금사월' 등을 집필한 김순옥 작가의 작품으로 특유의 거침없는 전개로 시청자들을 끌어모으면서 28.8%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막을 내렸다.


시즌 1은 심수련(이지아 분)을 살해한 진범 주단태(엄기준)와 그의 내연녀 천서진(김소연)이 펜트하우스를 차지하며 '악의 승리'로 끝이 났다. 다음 달 방송될 시즌 2에서는 로건 리(박은석)와 손을 잡은 오윤희(유진)가 또 다른 복수를 펼치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더 강력해진 `펜트하우스 2` 금토극으로 돌아온다…  엄기준·김소연·박은석·유진 기대감 ↑
펜트하우스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