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기, 5G 스마트폰용 가장 얇은 3단자 MLCC 개발

김위수기자 ┗ LG전자, 폴란드 대규모 자선모금 행사에 후원사로 참여

메뉴열기 검색열기

삼성전기, 5G 스마트폰용 가장 얇은 3단자 MLCC 개발

김위수 기자   withsuu@
입력 2021-01-20 09:20
[디지털타임스 김위수 기자] 삼성전기가 두께 0.65㎜ 초슬림 3단자 MLCC를 개발, 글로벌 스마트폰 업체에 공급을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MLCC는 전자제품 회로에 전류가 안정적으로 흐르도록 제어하는 전자기기 핵심 부품이다. 이번에 삼성전기가 개발한 3단자 MLCC는일반 MLCC보다 접지 단자를 1개 더 추가한 제품이다.
삼성전기가 개발한 3단자 MLCC는 1209크기(1.2㎜ X 0.9㎜)에 두께 0.65㎜로 기존 0.8㎜ 대비 18% 줄여, 스마트폰 설계 자유도를 높였다.

삼성전기는 독자적인 박층 성형기술과 초정밀 적층기술을 적용해 초슬림 3단자 MLCC개발에 성공했다. 최근 스마트폰은 5G 이동통신·멀티카메라 등 다기능·고성능화로 탑재되는 부품의 수가 늘어나지만 크기는 일정 수준을 유지해 작고 슬림한 부품에 대한 요구가 늘고 있다.



특히 처리 속도가 빠른 5G 스마트폰 특성상 AP 전원단에서 고주파 노이즈가 발생하는데, 3단자 MLCC는 이를 효율적으로 제거하고, 1개의 3단자 MLCC가 3~4개의 일반 MLCC를 대체할 수 있어 부품 실장 공간 확보에도 유리하다.
김두영 삼성전기 컴포넌트사업부장(부사장)은 "5G 이동통신 상용화와 자동차의 전장화로 초소형·고성능·고신뢰성 MLCC 수요가 대폭 증가하고 있다"며 "삼성전기는 핵심 원자재 자체개발, 설비 내재화 등 차별화된 기술력과 생산 능력 강화로 시장에서 선도적 지위를 확보하고 고객의 성공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위수기자 withsuu@

삼성전기, 5G 스마트폰용 가장 얇은 3단자 MLCC 개발
삼성전기가 출시한 3단자 MLCC(왼쪽)와 일반 MLCC. <삼성전기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