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용 부탄가스 싣고가던 SUV `펑`…운전자 부상

이미정기자 ┗ 이효리, 소유 신곡 작사작곡…3월 중 컴백

메뉴열기 검색열기

휴대용 부탄가스 싣고가던 SUV `펑`…운전자 부상

이미정 기자   lmj0919@
입력 2021-02-22 17:31
광주에서 휴대용 부탄가스를 싣고 가던 차량이 폭발해 운전자가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22일 광주 북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42분께 서구 양동복개상가 인근 도로를 주행 중이던 SUV인 포드 익스플로러 차량에 실린 휴대용 부탄가스가 폭발했다.
차량에서는 시커먼 연기와 함께 불길이 치솟았다.

이 사고로 차량 운전자 A(37) 씨가 화상 등 상처를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인테리어 공사에 필요한 휴대용 부탄가스 10개를 싣고 공사 현장으로 가던 길이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담뱃불을 붙이는 순간 폭발했다"는 A씨 진술에 따라 차량에 실린 부탄가스가 새어 나와 폭발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소방당국과 합동 감식을 통해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해 형사 처벌 여부 등을 결정할 방침이다.

이미정기자 lmj0919@dt.co.kr
휴대용 부탄가스 싣고가던 SUV `펑`…운전자 부상
폭발한 SUV[광주 서부소방서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