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백신 검증 결과 오늘 발표…"임상 3상에서 95% 예방효과"

김수연기자 ┗ 신규확진 356명, 다시 300명대로...병원·직장서 산발감염 지속

메뉴열기 검색열기

화이자 백신 검증 결과 오늘 발표…"임상 3상에서 95% 예방효과"

김수연 기자   newsnews@
입력 2021-02-23 09:12
화이자와 직접 계약해 국내에 들여오는 코로나19 백신 '코미나티주'의 국내 첫 전문가 자문 결과가 오늘 발표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3일 코로나19 백신 허가를 위한 외부 전문가 '3중' 자문회의 중 첫 번째 단계인 검증 자문단 회의 결과를 발표한다.
전날 열린 회의에서 감염내과 전문의를 포함한 전문가들은 화이자 백신 임상시험 자료를 기반으로 안전성, 효과성, 임상적 의의를 살펴봤다.

회의에서 허가가 가능하다는 결론이 나와도 화이자 백신은 중앙약사심의위원회, 최종점검위원회의 승인을 받아야 최종적으로 허가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이에 앞서 식약처는 이 백신에 대해 다음 주까지 허가를 완료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는 정부가 화이자와 직접 계약한 백신을 대상으로 하는 정식 허가를 위한 절차다. 이에 앞서, 국제 백신 공동구매 프로젝트 코백스 퍼실리티를 통해 오는 26일 국내에 도입되는 물량은 특례수입 승인을 받았다. 이 물량은 오는 27일부터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를 대상으로 접종이 시작된다.


정부가 화이자와 계약한 백신은 총 1300만명분으로, 이중 50만명분은 3월 말 국내에 우선 들어오고 2분기에 300만명분이 공급될 예정이다.

화이자 백신은 미국·유럽연합(EU)·영국 등에서 긴급사용승인 또는 조건부 허가를 받고 미국·영국·EU·캐나다·이스라엘 등에서 접종 중이다. 특히 화이자 백신은 임상 3상 시험에서 예방효과가 95%로 확인돼 국내에 도입될 코로나19 백신 5종 중 가장 높다. 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화이자 백신 검증 결과 오늘 발표…"임상 3상에서 95% 예방효과"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