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체·두뇌·감성 능력, 디지털 기술로 ‘Up’…완전 다국어 통번역·수화 해설 등

이준기기자 ┗ 변리사 공익활동 위한 ` ‘공익지원센터’ 설치 운영

메뉴열기 검색열기

신체·두뇌·감성 능력, 디지털 기술로 ‘Up’…완전 다국어 통번역·수화 해설 등

이준기 기자   bongchu@
입력 2021-02-23 14:53

ETRI-KISTEP,디지털 휴먼증강 유망 기술 제시
ICT, BT 등 활용해 18가지 다양한 서비스 도출


신체·두뇌·감성 능력, 디지털 기술로 ‘Up’…완전 다국어 통번역·수화 해설 등
ETRI가 지난해 근력 증강기술을 활용해 개발한 '착용형 보행보조 시스템'을 시연하는 것으로, 근육에 부착된 센서가 사용자의 동작 의도를 파악해 전기 자극 방식으로 근육을 제어, 원활한 보행을 돕는다.

ETRI 제공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KISTEP)은 미래 헬스케어 기술과 서비스 방향성을 제시하는 '디지털 휴먼 증강 유망 기술·서비스 보고서'를 펴냈다고 23일 밝혔다.


휴먼 증강은 보조 장치나 시스템을 활용해 인간 신체와 감성 기능을 개선·보완하는 기술과 서비스다. 고령 인구 증가와 정서·심리적 불안 확산 등 사회심리학적 변화 속에서 건강한 생활과 삶의 질 향상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생긴 개념이다. 정부도 지난해 발표한 '과학기술 미래전략 2045'에서 휴먼 증강을 과학기술 도전과제로 선정했다.
디지털 휴먼 증강은 ICT, BT 등을 활용해 인간의 신체, 두뇌, 감성 능력 저하를 예방하고, 나아가 회복과 향상을 도모하는 기술과 서비스를 의미하는 뜻으로 이 보고서에서 처음 제시됐다.

보고서는 △신체능력 증강 △두뇌능력 증가 △감성능력 증강 △디지털 휴먼 트윈 △공통기반 기술 등 5개 영역에서 총 18개 유망 기술과 서비스를 선정했다.



대표적으로, 의도를 반영한 근력 증강 슈트를 비롯해 신체 보호 및 인공감각 엑소 스킨, AI 칩 삽입형 치매 예방·완화 시스템 웨어러블, 뇌 임플란트형 창의력 향상 시스템 등이다.
또 완전 다국어 통번역 및 수화 해석 통역사, 정신질환 치료를 위한 디지털 감성 케어, 디지털 휴먼 바이오맵 등이 포함됐다.

김명준 ETRI 원장은 "이 보고서는 휴먼 2.0 시대 도래를 열어가기 위한 국가 정책 수립과 R&D 투자를 통해 인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선 KISTEP 원장은 "국가 R&D 기획 및 전략 수립에 시너지를 발휘하기 위한 두 기관의 연구 협업의 결과물로, 앞으로 출연연 간 협력을 지속할 수 있는 연구환경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신체·두뇌·감성 능력, 디지털 기술로 ‘Up’…완전 다국어 통번역·수화 해설 등
<디지털 휴먼증강 유망 기술·서비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