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카자흐 도로공사 `올해의 유럽 교통 프로젝트`

박상길기자 ┗ "우리는 투기꾼이 아닙니다"…서울 동자동 쪽방촌 주민들, 애끓는 호소

메뉴열기 검색열기

SK건설 카자흐 도로공사 `올해의 유럽 교통 프로젝트`

박상길 기자   sweatsk@
입력 2021-02-23 10:59
SK건설 카자흐 도로공사 `올해의 유럽 교통 프로젝트`
SK건설이 공사 중인 카자흐스탄 알마티 순환도로 사업지 전경.

[디지털타임스 박상길 기자] SK건설은 카자흐스탄 알마티 순환도로 사업이 글로벌 금융 전문지인 PFI로부터 '올해의 유럽 교통 프로젝트'에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SK건설은 2018년 세계 최장 현수교를 건설하는 터키 차나칼레 교량·도로 사업, 2019년 한국기업이 최초로 참여한 서유럽 PPP인 영국 실버타운 터널 사업에 이어 3년 연속 PFI의 글로벌 금융상을 수상하게 됐다.


알마티 순환도로 사업은 카자흐스탄의 경제수도인 알마티의 교통 혼잡을 해소하기 위해 총연장 66㎞의 왕복 4∼6차로 순환도로와 교량 21개, 인터체인지 8개를 신설하는 카자흐스탄 최초의 인프라 PPP(해외 인프라 민관협력)사업이다.
총사업기간은 20년이며 공사기간 50개월, 운영기간 15년 10개월이다. SK건설은 알마티 순환도로를 준공하고 운영한 뒤 정부에 이관하는 BOT(건설·운영·양도)방식으로 진행하며, 정부가 운영기간 중 확정 수입을 지급하는 방식을 채택해 교통량 예측 실패에 따른 운영수입 변동 리스크가 없는 것이 특징이다.


SK건설은 한국도로공사, 터키 알랄코, 마크욜 사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이 프로젝트에 참여했고 2018년 2월 카자흐스탄 산업인프라개발부와 알마티 순환도로의 건설과 운영에 대한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작년 2월에는 유럽부흥개발은행, 이슬람개발은행, 유라시아개발은행 등 다자개발은행을 주축으로 하는 대주단과 총사업비 7억5000만 달러 중 5억8000만 달러를 프로젝트 파이낸싱으로 조달하기 위한 금융약정을 체결했다. 이후 같은 해 8월 금융종결 절차를 마무리하며 본격적인 공사에 착수했다. 현재 공정률은 15%이며 2024년 9월 준공 예정이다.

안재현 SK건설 사장은 "SK건설의 해외 인프라 PPP사업이 3년 연속 글로벌 금융상을 수상하게 돼 영광"이라며 "글로벌 디벨로퍼로서 유럽뿐만 아니라 전 세계 다양한 지역에서 사업 기회를 모색하겠다"고 말했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