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대면도 대면처럼" 신한은행, 디지털영업부 확대

황두현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비대면도 대면처럼" 신한은행, 디지털영업부 확대

황두현 기자   ausure@
입력 2021-02-23 15:37

데이터 기반 분석 디지털 케어를 제공
'대면채널 보유 디지털 은행’ 혁신


새해가 되어 목돈을 만들겠다고 결심한 신한은행 고객 A 씨는 최근 독특한 디지털뱅킹 서비스를 경험했다. 신한 쏠(SOL) AI챗봇인 오로라를 통해 고금리 '인싸자유적금'을 추천받았는데 A 씨는 이 상품이 정말 본인에게 적합한 상품인지 의구심이 들었다. 신한은행 디지털영업부는 톡 상담과 알기 쉬운 영상 메시지를 활용해 추가적인 상품 정보 및 가입 솔루션을 A 씨에게 제공했다.


신한은행이 데이터 기반 고객 분석을 통해 고객 니즈에 맞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불편을 해소할 수 있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T) 추진에 나섰다.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은 고객을 대상으로 대면채널과 동일한 수준의 종합상담을 제공하는 디지털 영업점을 통해서다.
신한은행 23일 디지털영업부를 확대해 서울 9개 지역 약 75만여명의 비대면 채널 선호 고객에게 전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해 9월 신설된 이후 고객수 150%증가, 수신 200%증가, 여신 460%가 증가해 괄목할만한 성장을 보인 데 따른 것이다.

신한은행은 디지털영업부를 39명 규모 디지털영업 1, 2, 3부로 확대하고 서울 중부, 강남, 북부 등 9개 지역 본부 소속 영업점의 최근 1년간 비내점 고객 75만여명의 자산관리를 시작한다. 하반기엔 부산, 호남 등 전국 215만여명의 고객으로 범위를 넓힐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우수한 여수신 종합상담 역량 및 비대면 영업 역량을 보유한 디지털 전문 직원들을 디지털영업부에 배치해 고객에 대한 철저한 분석을 바탕으로 고객이 필요로 하는 상품 및 금융정보를 적기에 제공한다.


또한 디지털영업부 고객들과 소통하기 위해 신한 쏠(SOL)에 전용 페이지인 마이케어(My Care)페이지도 신설했다. 고객들은 이 페이지를 통해 '이용자별 맞춤 케어 메시지', '유용한 금융 컨텐츠', '개인별 추천 상품', '놓치지 말아야 할 금융 일정' 등의 콘텐츠를 이용하면서 필요 시 전담직원에게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은 고객중심의 가치를 기반으로 디지털영업부를 추진했다"며 "디지털영업부는 고객중심의 디지털 고객 케어 센터로써 신한은행 미래 영업점의 표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발겼다.

황두현기자 ausure@dt.co.kr

"비대면도 대면처럼" 신한은행, 디지털영업부 확대
신한은행 디지털영업부 (신한은행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