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만 전 조폐공사 사장, 대한체육회 새 사무총장에 내정

김광태기자 ┗ [속보] 존슨앤드존슨 "유럽 코로나 백신 전개 연기할 것"

메뉴열기 검색열기

조용만 전 조폐공사 사장, 대한체육회 새 사무총장에 내정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21-04-06 15:55
대한체육회 새 사무총장에 조용만(60·사진) 전 한국조폐공사 사장이 내정됐다.


신임 조 사무총장은 행정고시를 통과해 기획재정부 재정관리국장, 기획조정실장을 거쳐 2018년부터 올해까지 한국조폐공사 사장을 지낸 재정 전문가다.
올해 초 체육회장 선거에서 재선해 4년간 체육회를 더 이끄는 이기흥 회장은 고위 공무원 출신의 사무총장 기조를 집권 2기에도 이어간다.


이 회장이 2016년 통합 체육회의 첫 수장에 당선된 이래 행정안전부 인사실장을 지낸 전충렬 씨, 인사혁신처 소청심사위원장 출신의 김승호 씨가 2년씩 체육회 사무총장직을 수행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조용만 전 조폐공사 사장, 대한체육회 새 사무총장에 내정
조용만 대한체육회 사무총장 내정자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