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금융·통신 결합 서비스 상반기 출시"

황두현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신한銀 "금융·통신 결합 서비스 상반기 출시"

황두현 기자   ausure@
입력 2021-04-06 15:11

맞춤형 특화 요금제, 공동마케팅 등 차별적 서비스 제공


신한은행은 스테이지파이브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금융과 통신을 결합한 이용자 중심형 서비스를 올 상반기에 내놓는다고 6일 밝혔다.


스테이지파이브는 차세대 통신사업 기업으로 2017년 카카오에 편입된 후 비대면 통신 플랫폼 '핀다이렉트샵'을 운영 중이고, AI반려로봇, 미러북 등의 통신 기반 IoT 디바이스를 선보이며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양사는 구체적으로 ▲신한 특화 요금제 등 금융·통신이 결합된 새로운 형태의 서비스 개발 ▲구독 경제 서비스, 디바이스 렌털과 같은 신규 비즈니스 모델 발굴 ▲신한은행 20대전용 브랜드 '헤이영'을 활용한 MZ세대 공동마케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업무 협약 체결로 금융과 통신을 결합한 다양하고 신선한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통해 양사의 고객들이 더 많은 편의와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휴를 통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과 차별적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신한플러스는 1500만 고객을 보유한 신한금융그룹의 대표 플랫폼이다. 작년 4월 멤버십 서비스 출시를 통해 금융 혜택뿐만 아니라 쿠폰, 포인트 등 다양한 비금융 혜택을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다.

황두현기자 ausure@dt.co.kr

신한銀 "금융·통신 결합 서비스 상반기 출시"
6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스테이지파이브-신한은행 전략적 제휴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조경선 부행장(왼쪽)과 스테이지파이브 이제욱 대표가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을 하고 있다. (신한은행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