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중립 `에너지 얼라이언스` 출범

은진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탄소중립 `에너지 얼라이언스` 출범

은진 기자   jineun@
입력 2021-04-06 19:18
탄소중립 `에너지 얼라이언스` 출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지난 5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화상으로 열린 2021년 상무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국내 에너지기업이 '에너지 얼라이언스'를 꾸리고 정부의 탄소중립 정책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6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에너지 얼라이언스 출범식'에 참석해 "에너지 얼라이언스 출범을 계기로 에너지 기업들이 서로 연대와 협력을 통해 탄소중립이라는 도전적 과제에 대응해 나가는 동시에 에너지 신산업 육성 등 새로운 성장동력을 창출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SK E&S, GS에너지, 포스코에너지, 한화에너지, 현대자동차, E1, 두산중공업, 효성중공업, DL에너지 등 9개사가 참여했다. 참여기업들은 '에너지 얼라이언스 설립을 위한 상호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서'를 체결하고, 탄소중립 대응과 에너지 전환 추진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성 장관은 "탄소중립 대응과 에너지 시스템 혁신을 위해 실효성 있고 시장친화적인 정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앞으로 에너지 얼라이언스가 정부·기업과의 보다 긴밀한 소통과 함께 에너지 현장의 목소리를 정부에 가감 없이 전달해달라"며 "탄소중립이라는 도전을 기업과 정부가 함께 능동적으로 준비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해 새로운 기회로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우리 경제가 탄소중립 목표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모든 에너지 분야에 걸쳐 선제적 기술혁신이 필요하다"며 "특히 에너지와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는 건물, 수송, 산업 등 여타 분야의 탈탄소화와 전기화 대응을 위한 에너지시스템 혁신도 함께 고민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은진기자 jineu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