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열도 흔든 트레저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21-04-07 21:43
열도 흔든 트레저
그룹 트레저[YG엔터테인먼트 제공]

보이그룹 트레저가 일본에서 발표한 데뷔 앨범으로 오리콘 주간 차트 정상에 올랐다.


트레저의 첫 번째 일본어 정규앨범 '더 퍼스트 스텝 : 트레저 이펙트'(THE FIRST STEP : TREASURE EFFECT)가 오리콘 주간 앨범 차트(3월 29일~4월 4일 집계 기준) 1위를 기록했다고 지난 6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밝혔다.
지난달 31일 발매된 이 앨범은 발매 직후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에서 4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현지 최대 음악 사이트인 라인뮤직 앨범 톱100 차트에서도 7일째 1위를 수성했다.



트레저는 "(오리콘 주간 1위 소식을 듣고) 멤버들 모두가 깜짝 놀랐다"며 "어려움을 겪고 계신 분들께 힘이 되어 드리고 싶었는데 그 마음을 조금이나마 전할 수 있었던 것 같아서 가슴이 벅차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팬 분들의 사랑 덕에 오히려 저희가 더 큰 에너지를 얻었다. 이 순간을 잊지 않고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전했다.
지난해 8월 데뷔한 트레저는 데뷔 후 5개월 사이에 '더 퍼스트 스텝'(THE FIRST STEP) 시리즈 앨범 4장을 연달아 발매하는 등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멤버 12명 중 일본 출신이 4명으로 처음부터 글로벌 시장을 겨냥해 출사표를 던졌고, 정식 데뷔 전부터 일본에서 인기가 높았다.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