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쇼핑라이브`,중소상공인 위한 온·오프라인 지원 나서

황병서기자 ┗ 택시업계, 카카오모빌리티 첫 유료 멤버십 서비스 반발

메뉴열기 검색열기

네이버 `쇼핑라이브`,중소상공인 위한 온·오프라인 지원 나서

황병서 기자   bshwang@
입력 2021-04-08 10:02
네이버가 중소상공인(이하, SME)들의 라이브 커머스 시장에서 적응을 돕기 위해 온·오프라인 전방위 지원에 나선다.


8일 네이버에 따르면, 먼저 올 1월 새롭게 단장한 종로의 '쇼핑라이브 전용 스튜디오'를 개방해 SME의 쇼핑라이브를 위한 공간과 장비를 지원한다. 총 11개의 스튜디오 공간과 라이브 설비가 갖춰져 있다. 조명, 모니터, 짐벌 등 라이브 운영에 도움이 될 관련 장비를 무료로 제공한다. 스튜디오 예약은 매달 셋째 주 월요일에 스마트스토어 판매자센터에 공지되는 안내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넷째 주 월요일에 확정 공지되는 일정에 따라 스튜디오를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네이버는 SME의 숙련도에 따른 맞춤형 온라인 교육 커리큘럼도 다양화한다. 현재 네이버는 파트너스퀘어TV를 통해 기본적인 기능과 툴을 이용하는 방법부터, 라이브 커머스에 적합한 소통방식 등 교육 콘텐츠 등을 제공해 SME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달 31일에 진행한 노금미 네이버 라이브 스타의 '매출을 올리는 말한마디, 라이브 소통 화법' 라이브에서는 상품 카테고리별 스피치 방법이나 고객과의 실시간 소통 화법에 대한 교육이 진행됐다.

네이버는 SME의 높은 교육열에 대응하기 위해 4월에도 다양한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쇼핑라이브로 매출 성장을 이룬 실제 판매자(제니에디션)의 경험과 노하우를 전하는 멘토링 라이브나, 심화 기술 교육, 뷰티 전문가가 알려주는 메이크업 콘텐츠 스킬 강의 등 카테고리별 특화 교육도 준비됐다. 아울러 SME가 반드시 알아야 할 라이브 커머스 유의사항 등 기본 필수 교육을 강화하고, 쇼핑라이브 교육을 위한 전용 허브 페이지도 4월 중 선보일 예정이다.


네이버 쇼핑라이브를 이끄는 송재훈 책임리더는 "라이브커머스 경험과 숙련도에 맞는 적절한 프로그램을 제공해 SME들이 새로운 시장 변화 속에 기회를 포착하고 쇼핑라이브로 비즈니스를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며 "플랫폼을 통한 서비스뿐 아니라 SME를 위한 지속 가능한 교육과 코칭까지 강화하여 라이브 커머스 시장에 다양성을 가져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 쇼핑라이브는 SME의 성장을 기반으로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쇼핑라이브 판매자 중 SME 비중은 85%를 차지하고 있다. 누적 시청횟수는 1억 7000만 뷰, 라이브 콘텐츠는 3만 5000개를 넘어서는 등 라이브 커머스 시장에 다양성을 더하고 있다.황병서기자 BShwang@dt.co.kr

네이버 `쇼핑라이브`,중소상공인 위한 온·오프라인 지원 나서
노금미 라이브스타가 '매출을 올리는 말한마디, 라이브 소통 화법' 라이브를 진행하고 있다. 네이버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