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다훈, 딸 남경민 결혼 발표! 사위 자랑..."사위가 술 잘마셔 좋다"

박양수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윤다훈, 딸 남경민 결혼 발표! 사위 자랑..."사위가 술 잘마셔 좋다"

박양수 기자   yspark@
입력 2021-07-06 21:57
윤다훈, 딸 남경민 결혼 발표! 사위 자랑..."사위가 술 잘마셔 좋다"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배우 윤다훈이 예비 사위 자랑을 펼쳤다.


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윤다훈, 이선진, 이상훈, 송창의, 유장영이 출연하는 TMT특집 '꼬리에 꼬리를 무는 투머치토커들'로 꾸며진 가운데, 배우 윤다훈이 화려한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윤다훈은 살아있는 매미를 먹은 적이 있다고 밝혀 스튜디오를 충격에 빠뜨렸다.

후배들과 식당 야외 테이블에서 식사를 하던 윤다훈은 "군대 있을 때 매미를 먹던 생각이 난다"며 농담을 했고, 이를 들은 식당 직원이 매미를 잡아 왔다고. 자존심을 굽힐 수 없던 윤다훈은 그 자리에서 살아있는 매미를 된장에 찍어 먹었다고 밝혀 이를 듣던 모두가 경악했다는 후문.


윤다훈은 노숙자와 함께 뜨거운 하룻밤을 보낸 사연도 공개했다. 겨울철 술에 취해 야외에서 잠이 든 위험한 상황에서, 누군가가 자신을 안아줘 동사를 면했다고. 알고 보니, 극심한 추위에 시달리던 노숙자가 윤다훈을 껴안고 잠들었던 것. 윤다훈은 당시를 떠올리며, "추웠는지 손이 내 몸 안으로 막 들어오더라"고 덧붙였다.

한편 윤다훈은 첫째 딸인 배우 남경민이 결혼을 앞두고 있다고 밝히며, 예비 사위 자랑으로 팔불출 장인의 면모를 뽐냈다. 사위의 장점을 말해달라는 MC들의 질문에 윤다훈은 예비 사위가 술을 잘 마시고, 해독 능력까지 좋다는 점을 자랑해 웃음을 유발했다.

윤다훈의 화려한 입담은 7월 6일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방송됐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