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자산운용, 아산엔젤펀드 관리 및 위탁운용기관 선정

김현동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신한자산운용, 아산엔젤펀드 관리 및 위탁운용기관 선정

김현동 기자   citizenk@
입력 2021-07-15 17:15
신한자산운용(대표이사 이창구)은 아산엔젤펀드의 관리 및 위탁운용사로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아산엔젤펀드는 아산나눔재단이 청년창업 지원을 위해 조성하는 펀드다. 신한자산운용은 앞으로 3년간 엔젤펀드 투자를 위한 출자사업의 자문 및 위탁관리 운용을 맡는다.
아산나눔재단은 아산 정주영 현대 창업자의 서거 10주기를 기념해 2011년 10월 출범한 공익재단으로 6000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기업가정신 확산 사업, 청년창업 지원사업, 사회혁신가 역량강화 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또 아산나눔재단은 창업지원센터 마루180운영과 더불어 벤처 투자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정주영 엔젤투자기금'을 통해 현재까지 900여개 이상의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신한자산운용은 2018년부터 벤처펀드에 대한 투자를 주목적으로 하는 신한창업벤처 플랫폼을 통해 4개 창업벤처펀드에서 3905억의 출자약정을 통해 76개 하위펀드(총 5조원 규모)의 펀드 결성에 참여했다.
이번 선정 심사에서 신한자산운용은 벤처투자에 대한 운용프로세스의 체계적인 시스템과 업계 최상위권의 채권 투자 위험관리 시스템, 신한금융그룹의 벤처투자사업 네트워크를 활용 등 벤처투자에 대한 종합적인 역량을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신한자산운용 이창구 대표는 "신한금융그룹의 혁신성장 생태계 구축을 위한 프로젝트가 아산나눔재단과 만나 새로운 기업의 탄생과 성장을 다각적으로 지원하는 새로운 인큐베이팅 생태계 구축의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김현동기자 citizen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