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DLS 발행 9.4조 …전년比 10.2% 감소

김수현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상반기 DLS 발행 9.4조 …전년比 10.2% 감소

김수현 기자   ksh@
입력 2021-07-21 17:38

사모발행, 금리·신용·혼합형 기초자산 대부분


올 상반기 파생결합증권(DLS·DLB 포함) 발행이 전년에 비해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DLS 발행금액은 9조4626원으로 1년 전보다 10.2%, 직전 반기 대비로는 19.5% 줄었다.
발행형태별로는 전체 발행금액중 공모가 11.7%(1조1037억원), 사모가 88.3%(8조3589억원)를 차지했다.

공모 발행금액은 전년 동기 대비 66.4%, 직전 반기 대비 67.6% 감소했다. 같은 기간 사모 발행금액은 각각 15.2%, 0.1% 증가했다.

기초자산 유형별 발행실적은 금리연계 DLS가 전체 발행금액의 57.5%인 5조4451억원, 신용연계 DLS가 31.5%인 2조9828억원, 혼합형 DLS가 9.1%인 8609억원으로 세 유형의 비중은 98.2%에 달했다.

DLS 발행규모를 보면 증권사 전체 18개사가 발행했다. 각 사 별로 보면 삼성증권이 1조5951억원으로 가장 많이 발행했고 교보증권, 한화투자증권이 각각 1조1060억원, 1조47억원을 발행했다. 상위 5개 증권사의 발행금액은 5조4503억원으로 전체 발행금액의 57.6%를 차지했다.


상환금액은 9조9222억원으로 직전반기 대비 32.2% 감소했다. 상반기 DLS 총 상환금액은 9조9222억원으로 1년 전보다 44.1%, 직전반기 대비로는 32.2% 줄었다.

상환 유형별로는 조기상환금액이 5조607억원으로 전체 상환금액의 절반을 차지했다. 만기상환금액과 중도상환금액은 각각 4조4924억원, 3691억원으로 전체 상환금액 대비 각각 45.3%, 3.7%를 차지했다.

올해 상반기 파생결합증권 미상환 발행잔액은 26조7719억원으로 지난해 말 대비 0.5% 감소했다.김수현기자 ksh@dt.co.kr



상반기 DLS 발행 9.4조 …전년比 10.2% 감소
반기별 DLS 발행현황/ 예탁결제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