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천 중기부 차관, 전통시장 코로나19 방역 점검

강민성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강성천 중기부 차관, 전통시장 코로나19 방역 점검

강민성 기자   kms@
입력 2021-07-22 17:05
강성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은 22일 서울 광진구 소재 자양전통시장을 방문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방문은 최근 거리두기 상향에 따라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들을 위로하고 주요 이동 구간 내 손소독제 비치, 상인들의 마스크 착용, 방역관리 담당자 지정, 실내 환기 등 방역 수칙이 잘 이행되고 있는지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강 차관은 생업 활동에도 불구하고 정부 방역 조치에 적극 협조해 주신 상인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그는 "최근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시장 상인분들이 어려운 시간을 보내고 계시다"면서 "이런 위기에서 빠르게 벗어나기 위해서라도 상인회 차원에서 경각심을 갖고 스스로를 지키기 위한 철저한 방역 점검 노력을 기울여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강 차관은 전통시장 상인들로부터 매출 감소 등 경영 애로를 청취했다. 그는 "코로나19에 따른 방역 조치로 피해가 큰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재난지원금(희망회복자금)과 손실보상제를 준비하고 있다"며 "신속히 지원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중기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작년 5월부터 지방중소벤처기업청을 중심으로 1890여 회에 걸쳐 전통시장과 상점가의 방역상황을 점검해 왔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강성천 중기부 차관, 전통시장 코로나19 방역 점검
22일 강성천(오른쪽 첫번째) 중기부 차관은 서울 광진구 소재의 자양전통시장을 방문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상황을 점검했다.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