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치료제, 마침내 1년내 나온다…로슈, 치매 신약 FDA와 협의

유선희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치매치료제, 마침내 1년내 나온다…로슈, 치매 신약 FDA와 협의

유선희 기자   view@
입력 2021-07-23 17:44
치매치료제, 마침내 1년내 나온다…로슈, 치매 신약 FDA와 협의
로슈 제약회사[로슈 홈페이지 캡처]

21세기 최대 난치병 중의 하나인 치매가 조만간 정복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내년 하반기 완료를 목표로 3상 임상시험 중인 치매 신약에 대해 미국 식품의약국(FDA)과 협의를 밟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치매 정복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스위스의 글로벌 제약회사 로슈(Roche)가 현재 3상 임상시험이 진행 중인 자사의 알츠하이머 치매 신약 간테네루맙(gantenerumab)에 관해 미국 식품의약국(FDA)과 협의하고 있다고 로이터 통신이 22일 보도했다.
로슈의 세버린 슈반 최고경영자(CEO)는 "현재 진행 중인 3상 임상시험은 내년 하반기에 끝날 예정"이라면서 "이 치매 신약을 가능한 빨리 환자들에게 공급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이 시급하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또 "FDA와 대화가 계속되고 있다"면서 "이 대화의 결과가 어떻게 될지는 알 수 없다"고 말했다.



세버린 CEO는 이어 "3상은 설계가 매우 잘되고 상당히 포괄적인 임상시험"이며 "그 결과는 치매 환자들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이 무엇인지에 대한 결정적인 답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분석가들은 임상시험에서 효과가 입증되면 대박(blockbuster)이 될 수 있는 간테네루맙의 신속 승인 신청을 로슈가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간테네루맙은 치매의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는 뇌 신경세포의 비정상 단백질 베타 아밀로이드 플라크(plaque)와 결합하는 단일 클론항체(monoclonal antibody) 제제이다.

유선희기자 view@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