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버터` 한국가수 최장 빌보드 핫100 14주 톱10

김성준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BTS `버터` 한국가수 최장 빌보드 핫100 14주 톱10

김성준 기자   illust76@
입력 2021-08-31 14:23
BTS `버터` 한국가수 최장 빌보드 핫100 14주 톱10
그룹 방탄소년단(BTS) '버터'가 23일(현지시간) 공개된 빌보드 '핫 100' 차트에서 8위를 기록하며 13주째 10위권을 지켰다. 사진은 방탄소년단. [빅히트뮤직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버터'(Butter)가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서 14주간 '톱 10'에 오르며 한국 가수 최장 기록을 경신했다.


30일(현지시간) 빌보드에 따르면 BTS '버터'는 최신 핫 100 차트에서 전주보다 한 계단 순위가 오른 7위를 기록했다. 지난 5월 발표된 '버터'는 총 9주간 정상을 지킨 것을 포함해 14주 연속으로 10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10위권 진입 기간으로 보면 지난해 발표한 '다이너마이트'(통산 13주)를 넘어 한국 가수 곡 최장 기록을 자체 경신했다. 이 곡은 올해 들어 핫 100에서 가장 오래 1위를 차지한 곡 기록도 보유하고 있다.



빌보드에 따르면 '버터'는 이번 차트 집계 기간에 전주보다 오히려 25% 증가한 6만8800건의 다운로드 판매량을 기록했다. 음원 다운로드로 집계하는 차트인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는 13주째 1위를 지키며 여전히 다른 곡들을 앞섰다.
지난 27일에는 미국의 차세대 여성 래퍼 메건 더 스탤리언이 피처링한 '버터'의 새 리믹스 버전이 발매돼 '버터'의 인기에 동력을 더할 것으로 보인다. '버터' 새 리믹스는 다음 주 발표될 핫 100 차트에 반영된다.

한편, 호주 출신 '힙합 루키' 더 키드 라로이가 저스틴 비버와 협업한 '스테이'가 4주째 핫 100 1위에 올랐다. 이 곡은 통상 가요가 강세를 보이는 국내 차트에서도 돌풍을 일으켰다. 30일 밤 멜론 '톱 100'과 31일 오전 지니뮤직 실시간 차트 등에서 1위를 기록했다.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