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광산업, 300억원 규모 협력사 물품대급 조기 지급

김위수기자 ┗ CATL `비장의 무기` 나트륨 배터리 온다

메뉴열기 검색열기

태광산업, 300억원 규모 협력사 물품대급 조기 지급

김위수 기자   withsuu@
입력 2021-09-15 10:14
태광산업, 300억원 규모 협력사 물품대급 조기 지급
태광그룹 섬유·석유화학 계열사 태광산업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와의 상생을 위해 약 300억원 규모 물품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물품대급 조기 집행은 코로나19로 인한 장기적인 경기침체로 심각한 경영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사에 대한 상생협력 조치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400여개의 중소 협력사를 대상으로 지급일보다 15일 앞서 진행되는 것이다.
태광산업은 지난해 협력사 대표들과의 비대면 개별면담을 통해 기존의 문제점과 개선사항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를 바탕으로 협력사들과의 정기회의 시행, 우수 협력업체 및 직원 포상, 전자입찰제도 도입 등 관계개선에 노력하고 있다. 태광산업은 협력사와의 소통을 통해 최근 계속적인 재택근무로 인해 복지후생 차원에서 전 임직원들과 함께 협력사 임직원들에게도 식품이 포함된 밀키트 세트를 전달했다.


태광산업 관계자는 "어려운 경영 환경 속에 있는 협력사들과의 소통을 통해 상생경영과 동반 성장을 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 등을 모색해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안들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위수기자 withsuu@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