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獨 IAA서 엑시언트 수소트럭 ‘베스트 모빌리티’ 수상

장우진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현대차, 獨 IAA서 엑시언트 수소트럭 ‘베스트 모빌리티’ 수상

장우진 기자   jwj17@
입력 2021-09-15 09:58
현대자동차는 독일 뮌헨에서 지난 12일에 폐막한 'IAA 모빌리티 2021'에서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이 '베스트 모빌리티 상'을 수상했다고 15일(수) 밝혔다.


'베스트 오브 모빌리티 2021 어워드'는 IAA조직위원회와 딜로이트, 독일의 물류 및 자동차 전문지 '비전 모빌리티'가 공동 주관했으며 모빌리티·커넥티비티·인프라 등을 주제로 11개 분야의 상품과 서비스를 선정했다.
현대차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은 11개 부문 중 '대체 에너지 차량' 부문에서 베스트 모빌리티 상을 수상했다.

현대차는 세계 최초의 수소전기 대형트럭 양산 및 유럽지역 수출, 유럽 지역 수출 수소전기 대형트럭 누적 주행거리 100만㎞를 돌파했다. 또 자동차 업계 최초로 모든 상용차 라인업에 수소연료전지시스템 적용 계획을 발표하는 등 수소상용차 부문에서 기술 리더십을 주도하고 있다.


현대차 상용혁신사업부장인 마크 프레이뮬러 전무는 "이번 수상은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에 대한 유럽인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한 결과이자 미래 모빌리티 산업의 주역임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큰 상"이라며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을 시작으로 탄소 중립에 대한 실현 가능한 방법을 제시하고 수소 모빌리티의 선구자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현대차, 獨 IAA서 엑시언트 수소트럭 ‘베스트 모빌리티’ 수상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 현대자동차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