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버팀목 역할 톡톡"…쿠팡 `상생기획전` 참여 매출 183%↑

김수연기자 ┗ 거리두기 추석, 모바일 선물하기 대박났다

메뉴열기 검색열기

"소상공인 버팀목 역할 톡톡"…쿠팡 `상생기획전` 참여 매출 183%↑

김수연 기자   newsnews@
입력 2021-09-15 09:58
쿠팡이 지방자치단체와 손잡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소상공인들의 버팀목 역할을 하고 있어 주목된다


쿠팡은 지자체와 함께하는 온라인 상생 기획전에 참여한 지역 중소상공인들의 매출이 1년새 183% 성장했다고 15일 밝혔다. 한국신용데이터(KCD)에 따르면 전국 소상공인의 올해 2분기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7% 감소해 쿠팡 소상공인 성장세와 다른 양상을 보였다.
쿠팡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농축산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전국 지방자치단체들과 손잡고 '힘내요! 대한민국' 캠페인을 비롯해 다양한 지역 소상공인 지원사업을 전개 중이다.

쿠팡에 따르면 올해 쿠팡의 지방자치단체 지원사업에 참여한 서울특별시, 경상북도, 전라북도 소재 중소상공인의 1월부터 8월까지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83% 늘었다. 쿠팡과 지방자치단체 간 적극적인 상생협력이 지역 중소상공인의 성장으로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특히 쿠팡은 지역 중소상공인들에게 주요한 판로처이자 홍보, 마케팅 수단으로 자리 잡고 있다.


서울특별시, 경상북도, 경상남도, 충청남도, 광주광역시의 경우 작년 한 해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지자체별로 진행한 '온라인 상생 기획전' 성과를 분석해 보면, 온라인 판매 전체매출에서 40%가량이 쿠팡에서 발생된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쿠팡은 '힘내요! 대한민국' 캠페인을 비롯해 '소상공인 상품 전용관', '지역 농수산품 전문관' 등을 상시로 운영하며 소상공인들의 상품을 널리 알리고 판매를 촉진하기 위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를 위해 올해에만 4000억 원에 달하는 지원금을 조성해 전국 소상공인을 지원하고 있다.

박대준 쿠팡 신사업부문 대표는 "지역의 중소상공인들과 함께 성장해 나가기 위한 노력은 앞으로 더 확대될 것이며 다양한 지자체별 지원사업을 통해 쿠팡이 중소상공인들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소상공인 버팀목 역할 톡톡"…쿠팡 `상생기획전` 참여 매출 183%↑
쿠팡의 '상생 기획전' 관련 포스터. 쿠팡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