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北미사일 발사, 안보실장으로부터 즉시 보고받아…NSC개최 예정"

임재섭기자 ┗

메뉴열기 검색열기

文대통령 "北미사일 발사, 안보실장으로부터 즉시 보고받아…NSC개최 예정"

임재섭 기자   yjs@
입력 2021-09-15 14:04
북한이 15일 미상 발사체를 발사한 것과 관련해 청와대가 NSC(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원회의를 개최한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북한의 미상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즉시 안보실장으로부터 보고를 받았다"면서 "현장 일정 장소에서 추가 보고를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 대변인은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일정에서 복귀하는 즉시 NSC 상임위원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합동참모본부가 이날 "북한이 중부 내륙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의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면서 "추가정보에 대해서는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합참은 이 미사일의 발사 시간과 장소 등 구체적인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올해 들어 북한의 무력시위는 이번이 다섯 번째다.
앞서 북한은 13일 조선중앙통신과 노동신문 등을 통해 국방과학원이 지난 11일과 12일에 새로 개발한 신형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를 성공적으로 진행했다고 밝혔다.임재섭기자 yjs@dt.co.kr

文대통령 "北미사일 발사, 안보실장으로부터 즉시 보고받아…NSC개최 예정"
15일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왕이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을 접견하며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