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12일 연속 하락` 비트코인, 일단 멈춤…2만달러 선 회복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22-06-20 07:26
`12일 연속 하락` 비트코인, 일단 멈춤…2만달러 선 회복
비트코인 모형 [로이터 연합뉴스]

비트코인 가격이 19일(현지시간) 하락세를 멈추고 2만달러 선을 회복했다. 하지만 가상화폐의 급락 추세 중단은 일시적일 가능성이 크다는 게 전문가들의 진단이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이날 비트코인은 24시간 전과 비교해 최대 12%까지 반등했다. 오후 4시 현재(미 동부시간) 비트코인은 11.5% 오른 2만112달러대에서 거래 중이라고 코인데스크는 집계했다.
이날 두 자릿수대로 반등한 비트코인은 역대 최장인 12일 연속 하락세에 종지부를 찍을 것으로 보인다.

비트코인은 토요일인 전날 1만8000달러 선까지 무너지며 최저 1만7599달러까지 밀린 바 있다. 심리적 저지선인 2만달러 선이 무너지자 공포감에 투매 물량이 쏟아진 것으로 분석된다.

하루 전 1000달러 선을 내줬던 '2위 가상화폐' 이더리움도 이날 최대 22%의 상승률로 1100달러 선을 넘나들고 있다.


가상화폐 전문 헤지펀드인 판테라캐피털의 파트너 폴 베라디타킷은 블룸버그에 "기관투자자들이 매수 기회를 보고 있는 바닥 근처의 수준을 찍기 시작한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그러나 12일 연속 하락 중단에도 불구하고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의 급락 추세 중단은 일시적일 가능성이 크다고 전문가들은 경고한다.

이날 반등한 비트코인 가격조차 여전히 이달 들어 40% 가까이, 작년 11월 역대 최고가와 비교해서는 70% 이상 떨어진 수준이라고 블룸버그는 지적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