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문화체육관광부, 22일까지 `근로자 휴가 지원 사업`참여자 5만명 추가 모집

장환순 기자   janghs@
입력 2023-09-14 13:09
문화체육관광부, 22일까지 `근로자 휴가 지원 사업`참여자 5만명 추가 모집
[한국관광공사 제공]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오는 22일까지 '근로자 휴가 지원 사업'에 참여할 기업과 근로자 5만명을 추가로 모집한다.


이번 '근로자 휴가 지원 사업'은 근로자들의 국내여행을 활성화하고 자유롭게 휴가를 사용하는 기업문화 확산을 위해 시행 중인 사업으로 참여 근로자가 20만원을 적립하면 정부와 소속 기업이 각각 10만원씩 지원해 총 40만원을 국내여행 경비로 사용할 수 있는 제도이다. 올해는 1만4,000여개 기업과 14만여 명의 근로자가 참여 중이다.
해당 사업 참여 근로자는 적립된 휴가비를 휴가샵 온라인몰과 모바일 앱에서 국내여행상품 및 레저/캠핑용품을 구매하는 데 사용할 수 있다. 여기어때, 웹투어, 야놀자 등이 입점 돼있는 온라인몰에서는 추가적인 할인 혜택도 제공된다. 특히 추석 황금연휴를 앞두고 롯데 호텔, 리조트 25% 할인 등 국내여행 특별 기획전도 진행된다.

참여 대상은 중소·중견기업, 비영리민간단체, 사회복지법인·시설의 근로자와 소상공인이다. 소상공인과 사회복지법인·시설의 경우 대표도 참여할 수 있다.


문체부는 "참여 기업에 여가친화인증(문화체육관광부), 가족친화인증(여성가족부), 근무혁신인센티브제(고용노동부) 등 각종 정부인증기업 선정 시 가점을 부여하거나 실적을 인정할 예정이다"며 "우수 참여기업으로 선정되면 정부 포상을 수여하고, 우수사례집 수록을 통해 기업홍보 기회도 제공한다"고 전했다.

한편 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이번 중소기업 휴가비지원 사업이 근로자들에게 국내여행의 기회를 제공하고 기업의 복지 향상을 통해 근로자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환순기자 jangh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