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현대건설, 폴란드건설協과 신규 원자력 사업 업무협약 체결

박순원 기자   ssun@
입력 2023-09-14 09:58

동유럽 원전분야 진출 교두보


현대건설, 폴란드건설協과 신규 원자력 사업 업무협약 체결
윤영준 현대건설 사장(왼쪽)과 다미안 카즈미에르작 폴란드건설협회 부회장이 신규 원자력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이 폴란드에서 동유럽 원전·신에너지·인프라 분야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한다.


현대건설은 지난 12일(현지시간) 폴란드 수도 바르샤바에서 윤영준 사장이 폴란드건설협회와 '신규 원자력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현대건설은 폴란드 크리니차 경제포럼에 민관 합동 한국사절단의 일원으로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측은 폴란드 건설 관련 정책·업계동향, 현지 정보, 전문기술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신규 원전 프로젝트 발굴을 위한 적극적인 협력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이어 현대건설은 폴란드원자력연구원(NCBJ)과 '원전 연구개발(R&D) 및 연구용 원자로 협력에 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폴란드원자력연구원은 1952년 설립된 폴란드 최대 원자력 연구기관이다. 핵 물리, 방사선 의학, 재료 등 원자력 전 분야에 걸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현대건설과 폴란드원자력연구원은 원자력 R&D, 연구용 원자로, 원자력 안전, 원자력 기술 및 인력 교류 등에 대한 전반적인 협력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현대건설은 또 동유럽 진출 기반 조성을 위해 폴란드 수도 바르샤바에 현지 사무소 설립을 추진한다.

윤영준(왼쪽) 현대건설 사장은 "양국 정부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기반으로 민간 차원의 파트너십을 강화해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순원기자 ssu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