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배우 노영국 심장마비로 별세…`효심이네 각자도생` 방송 이틀만에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23-09-18 20:29
배우 노영국 심장마비로 별세…`효심이네 각자도생` 방송 이틀만에
배우 고(故) 노영국씨[KBS 제공]

배우 노영국(본명 노길영)이 18일 별세했다. 향년 75세.


'효심이네 각자도생'의 홍보대행사 블리스미디어는 "오늘 새벽 고인이 심장마비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고 이날 밝혔다.
유족의 뜻에 따라 장례는 가족, 친지와 동료 선후배들만 참석한 가운데 조용하게 치를 예정이다.

고인은 지난 16일 방송을 시작한 KBS 2TV 주말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에 출연 중이었다.



고인은 1975년 MBC 7기 공채 탤런트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고인은 '수사반장'(1975) '여명의 눈동자'(1991) '제국의 아침'(2002) '대왕 세종'(2008) '태종 이방원'(2021) 등 수많은 드라마에 출연했다.

빈소는 한양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20일 낮 12시 20분 진행된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