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용인 처인 은화삼지구에 푸르지오 타운 조성 된다

박순원 기자   ssun@
입력 2023-09-19 09:56

대우건설, 총 3724세대 연내 분양


용인 처인 은화삼지구에 푸르지오 타운 조성 된다
용인 은화삼지구 조감도 <대우건설 제공>

대우건설이 경기 용인시 처인구에 추진중인 은화삼지구공통주택 사업에 시공사로 참여한다고 19일 밝혔다.


은화삼지구(조감도)는 지구단위구역 내 공동주택 3개블럭(A1, A2, A3)과 기반시설 용지, 근린생활시설로 계획돼 있으며 올해 5월 건축심의, 8월에는 사업승인을 완료해 인허가 절차를 끝낸 곳이다.
은화삼지구는 지하 4층~지상 28층, 30개동, 총 3724세대 규모로 연내 분양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전용면적별로는 △59㎡A 935대 △59㎡B 540세대 △84㎡A 1288세대 △84㎡B 725세대 △84㎡C 231세대 △130㎡A 5세대 등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평형 위주다.

은화삼지구가 위치한 용인시 처인구 남동은 45번 국도, 영동고속도로,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등 광역교통망을 갖추고 있으며, 용인 역북, 고림지구와 생활권을 공유해 CGV, 이마트 등 접근이 용이하다. 또 지구 내 도보로 통학이 가능한 초등학교와 중학교도 설립 예정이다.

대우건설은 2021년부터 '푸르지오 에디션'이라는 상품 전략을 발표하고 있는데, 은화삼지구에는 올해 발표한 '푸르지오 에디션 2023'에 담긴 신규 상품들이 적용된다.

대우건설은 경계를 허물고 자연을 품은 배치를 반영한 설계, 2020년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한 단지 측벽 'British Green Wall'의 새로워진 디자인, 삶의 질을 높이는 수납시스템과 세련된 공간을 연출하는 푸르지오만의 옵션 상품인 '라이프업', 분양에서부터 입주 후까지 전반의 토탈케어 서비스인 '프러스(PRUS+)'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대우건설은 또 사업부지 3개 블럭을 연계한 넓은 대지면적에 법정 면적을 상회하는 대규모 조경공간도 만들 계획이다.

이 아파트 모든 세대는 채광 통풍에 유리한 남향으로 설계됐다. 1블록의 경우 일부 세대는 사계절 경관이 수려하기로 유명한 은화삼CC를 조망할 수 있다.

입주민 커뮤니티 시설도 조성된다. 피트니스클럽, 실내 다목적체육관과 같이 입주민 건강을 위한 공간과 어린이집, 돌봄센터 등 자녀를 위한 공간들이 마련된다.

또 단지 지하에는 세대당 1.4대의 넉넉한 주차공간이 들어서며 지하주차장에는 전기차를 충전할 수 있는 충전 설비가 조성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은화삼지구는 대규모 개발사업으로 향후 도래할 반도체 르네상스 시대의 직간접적인 수혜지역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순원기자 ssun@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