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아궁이 불 지피던 90대, 주택 마당서 숨진 채 발견

김나인 기자   silkni@
입력 2023-11-17 14:06
아궁이 불 지피던 90대, 주택 마당서 숨진 채 발견
연합뉴스

충북 옥천에서 90대 노인이 화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다.


17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11분께 옥천군 옥천읍 서정리의 한 주택 마당 가마솥 앞에서 90대 A씨가 전신에 화상을 입은 채 숨져 있었다.


집에 홀로 거주하는 것으로 파악된 A씨는 인근 도로 보수 공사를 위해 출근하던 인부가 발견해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특별한 범죄혐의점은 아직 발견되지 않았다"며 "A씨가 아궁이에 불을 때다가 심근경색으로 쓰러져 옷을 통해 불이 옮겨붙었을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