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우리금융, 상상인저축은행 인수 중단

김경렬 기자   iam10@
입력 2023-11-20 15:19

인수 비용등 조건 안맞아
비윤행 M&A는 계속 검토


우리금융지주의 상상인저축은행을 인수하지 않기로 했다.


20일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금융은 상상인저축은행 인수를 염두에 두고 삼일회계법인을 자문사로 선정해 실사를 진행했으나 조건이 맞지 않은 것으로 최종 판단했다. 인수 비용을 비롯해 기존 금융 계열사와의 시너지, 상상인저축은행의 부동산 프로젝트 파이낸싱(PF) 부실 규모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결과로 해석된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가격이 맞지 않는 이유가 컸던 것으로 안다"고 했다.
일각에선 인수 비용이 최대 5000억원에 달할 것이라는 관측도 나왔지만, 우리금융 내부적으로 2000억원 이상은 어렵다는 보수적 시각이 우세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우리금융 측은 지난달 26일 3분기 실적 발표 후 컨퍼런스콜에서 "상상인저축은행 인수를 검토하고 있다"고 공식 확인했다.그러면서 "인수·합병(M&A) 전략상 특별한 변동이 없다"며 "저축은행, 증권, 보험사 중 적당한 매물이 있으면 인수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상상인저축은행 인수 검토는 중단했지만, 비은행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겠다는 우리금융의 기존 입장에는 변함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임종룡 우리금융 회장은 취임 초인 지난 3월부터 증권사 등에 대해 "좋은 물건이 나온다면 적극적으로 인수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

김경렬기자 iam10@dt.co.kr

우리금융, 상상인저축은행 인수 중단
임종룡 우리금융 회장. 우리금융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