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BMW 뉴 5시리즈·미니 타보자"… 삼성 TV·모니터로 신차 체험

전혜인 기자   hye@
입력 2023-11-20 14:20
삼성전자가 삼성 TV와 모니터로 BMW 뉴 5시리즈와 미니(MINI)를 색다르게 경험할 수 있는 전시를 마련했다.


삼성전자는 BMW·미니 그룹 코리아 공식 딜러사인 코오롱 모터스와 함께 오는 30일까지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 위치한 '코오롱 모터스 삼성전시장'에서 협업 전시를 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다양한 삼성전자 제품을 통해 BMW와 미니 차량의 매력을 감각적으로 전달할 수 있는 체험 존을 선보이고, 전시장 내방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스크린 경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했다.

전시장에는 초대형 프리미엄 스크린 네오(Neo) QLED 8K와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 등 총 9종이 전시된다.

1층 미니 전시장에는 미니 클럽맨, 컨트리맨과 삼성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리프'로 캠핑 콘셉트존을 구성했다.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네오 G9와 함께 고성능 라인업 JCW를 체험해 볼 수 있는 익사이팅존도 마련됐다.

3층의 BMW 신형 5시리즈 전시존에서는 네오 QLED 8K와 Q시리즈 사운드바 'Q930C',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이 전시된다.


더 프레임은 빛 반사가 적고 편안한 감상 환경을 제공하는 '매트 디스플레이'가 탑재돼 방문객들에게 BMW 5 시리즈 및 브랜드 히스토리를 효과적으로 전달할 수 있다.

용석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 사업부 부사장은 "이번 협업은 고객에게 더욱 특별하고 이색적인 스크린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독자적이고 혁신적인 화질 기술력을 탑재한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디스플레이 제품과 BMW·MINI의 다양한 차량을 즐겁게 경험해 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 3월에는 멕시코 포르쉐 센터 산타페에서 마이크로 LED '더 월 올인원'으로 포르쉐의 한정판 모델 '911 카레라 파나메리카나 스페셜'의 영상을 공개하는 등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와의 다채로운 협업을 이어가고 있다.

전혜인기자 hye@dt.co.kr

"BMW 뉴 5시리즈·미니 타보자"… 삼성 TV·모니터로 신차 체험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강남구 코오롱 모터스 삼성전시장에서 '오디세이 네오 G9'으로 고성능 라인업 JCW를 체험해 볼 수 있는 익사이팅 존을 체험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