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용인특례시, 수지 탄천 산책로에 쉼터·화장실 조성

김춘성 기자   kcs8@
입력 2023-11-20 10:19

이상일 시장 공약사업으로 추진…음수대·벤치 갖춘 휴식공간 마련


용인특례시, 수지 탄천 산책로에 쉼터·화장실 조성
사진제공=용인특례시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수지구 죽전동 1070-40번지 탄천 산책로에 주민 쉼터와 화장실을 조성 시민에 개방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사업은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의 민선8기 공약사업의 일환으로 시비 5억원을 투입 지난해 10월부터 추진 1년 만에 시민과의 약속을 지킨 셈이다.



연면적 21㎡ 규모에 조성된 쉼터에는 음수대와 테이블, 의자 등이 마련돼 이곳을 오가는 시민들이 잠시나마 여유를 누리도록 했으며 이 시장의 지시대로 자전거를 타는 시민과 접촉 사고가 일어나지 않도록 쉼터 입구의 계단엔 울타리를 설치했다.



또 돔 형태의 알루미늄 천장이 눈에 띄는데 열전도를 낮춰주는 특수 소재로 코팅해 주민들이 사계절 내내 안전하고 편리한 쉼터를 이용하도록 했고남·여 화장실에는 장애인 화장실과 안심 비상벨, 에어컨을 갖췄다.




쉼터가 조성된 곳은 스케이트장이나 운동시설이 있어 많은 주민이 즐겨찾는 곳이지만 종전엔 화장실을 가려면 3km 가량 떨어진 대형마트를 이용해야해 불편했다.



이상일 시장은 지난 9월 직접 공사 현장을 찾아 화장실의 완성된 상태를 확인하고 쉼터엔 시민 안전을 위해 자전거 도로와 만나는 진입부에 울타리를 설치하는 등 시민들이 원하는 휴게공간이 들어서도록 차질없이 공사를 마무리할 것을 구 관계자에게 주문했다.



이 시장은 "시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생활 밀착형 사업으로 탄천에 쉼터와 화장실을 조성키로 했고 마침내 약속을 지키게 됐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생활 속에서 용인시의 발전된 모습을 체감할 수 있도록 살기좋은 도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용인=김춘성기자 kcs8@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