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SGI서울보증, 인니 손보사와 MOU…아세안 보증시장 진출 교두보

임성원 기자   sone@
입력 2023-11-21 15:36

빈땅·아스와따와 현지 진출 위한 협력


SGI서울보증, 인니 손보사와 MOU…아세안 보증시장 진출 교두보
황의탁 SGI서울보증 전무이사(왼쪽)와 인도네시아 손해보험사 '아스와따' C. W. Wanandi 대표이사가 지난 2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SGI서울보증-아스와따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GI서울보증보험

SGI서울보증보험은 지난 20일 자카르타에서 인도네시아 손해보험사 '빈땅(PT. Asuransi Bintang Tbk.)'과 '아스와따(PT. Asuransi Wahana Tata)'와 인도네시아 보증시장 간접진출을 위한 '전략적 업무 제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SGI서울보증과 인도네시아 현지 보험사간 협력 관계를 공식화하고, 구체적인 협력방안을 수립하고자 추진됐다. '빈땅'은 1955년 설립된 오랜 업력을 지닌 손해보험사이다. '아스와따'는 보험료 기준 인도네시아 톱(Top) 10 손보사 중 한 곳이다.
SGI서울보증은 이번 협약을 통해 인도네시아 파트너사와의 제휴를 통한 현지 진출 전략 수립·실행을 본격화할 계획이다. 한국 기업의 인도네시아 진출을 지원하고, 재보험 등을 활용해 수익모델도 다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인도네시아는 동남아시아 최대 인구 및 경제 규모를 보유한 거대 시장이다. 한국 기업들의 인도네시아 현지 진출·투자가 꾸준히 늘고 있다. SGI서울보증도 아세안 지역 보증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 마련을 위해 2021년 6월 자카르타 대표사무소를 설립한 바 있다.
SGI서울보증 관계자는 "글로벌 사업은 당사의 중장기 신성장동력으로써 인도네시아뿐 아니라 아세안 지역의 보증수요를 선점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현지 보험사들과의 지속적인 파트너십 구축을 통해 글로벌 영업거점을 확장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