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레베카` 10주년 공연부터 `디어 에반 핸슨` 초연까지…드림씨어터 2024년 라인업 공개

박은희 기자   ehpark@
입력 2024-02-02 18:08
`레베카` 10주년 공연부터 `디어 에반 핸슨` 초연까지…드림씨어터 2024년 라인업 공개
드림씨어터 제공




국내 최대 뮤지컬 전용 극장 드림씨어터가 2024년 라인업을 공개했다. 초연작부터 세계적인 히트 콘텐츠 등 다채로운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3월에는 국내 누적 관객 100만명을 돌파한 뮤지컬 '레베카' 10주년 앙코르 공연이 2일부터 10일까지 관객과 만난다. 압도적인 스케일의 맨덜리 저택, 회전하는 발코니 등 무대 연출 등을 볼 수 있다.

부산 관객을 사로잡았던 '스쿨 오브 락'과 '하데스타운'이 각각 4월과 10월에 귀환한다. 앤드루 로이드 웨버의 새로운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스쿨 오브 락' 월드투어는 올해 첫 블록버스터 뮤지컬로 5년 만에 내한한다.


2021년 한국 초연을 선보인 '하데스타운'은 토니상 8개 부문 최다 수상, 그래미상 최고 뮤지컬 앨범상을 수상한 바 있다. 다양한 장르의 음악과 혁신적인 무대 연출을 완벽하게 구현해 호평받았다.

뮤지컬 '디어 에반 핸슨'은 웨스트엔드, 브로드웨이를 거쳐 아시아 최초로 한국에서 공연한다. 3월 서울 개막 이후 드림씨어터에서 7월 공연 예정이다. 영화 '라라랜드' '위대한 쇼맨' 등의 음악팀 벤지 파섹과 저스틴 폴이 작사·작곡을 맡았다.

5월 3~18일에는 이문세의 콘서트 브랜드 '시어터 이문세'와 '2024 Theatre 이문세' 부산 공연이 예정돼 있다. 세계적인 안무가 매튜 본의 새로운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백조의 호수'와 '로미오와 줄리엣'도 5월에 드림씨어터를 찾는다. 박은희기자 eh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