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산업부, 상반기내 `첨단산업 국가표준화 전략` 수립

최상현 기자   hyun@
입력 2024-02-07 19:44

안덕근 "세계시장 진출 기대"


정부가 우리나라 기술의 국제표준화를 확대하고 국제표준화기구에서 리더십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 상반기 내 '첨단산업 국가표준화 전략'을 수립한다.


안덕근(사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7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국제표준화기구 전문가 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올해 임기를 시작한 조성환 국제표준화기구(ISO) 회장을 비롯해 ISO,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 등에서 국제표준 정책 및 전략을 결정하는 이사, 국제표준 제정을 주도하는 의장·간사 등이 참석했다.

표준 전문가들은 양자 기술, 인공지능(AI) 등의 첨단기술 분야에서 국제표준의 역할을 강조했다.

제품의 시장 진출과 경쟁력 확보를 돕는 것은 물론 첨단기술을 지배하고 경쟁국의 추격을 배제하는 수단으로 국제표준이 사용된다는 것이다.



국가 간 국제표준 선점 경쟁이 심화하는 가운데 한국도 국제표준에서 우위를 확보해야 한다는 제언이 나왔다.
연구개발(R&D)·표준 연계 등을 통한 국제표준안 개발 확대, 국제표준화 추진을 위한 차세대 전문가 육성, 주요 표준강국과의 파트너십 강화 등 그 구체적인 방안으로 제시됐다.

안 장관은 "표준경쟁의 선두에서 우리나라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표준전문가의 활동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국제표준을 통해 우리나라가 글로벌 시장의 룰메이커로 도약하고 우리 첨단기술이 세계에 진출하는 데 큰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상현기자 hyun@dt.co.kr



산업부, 상반기내 `첨단산업 국가표준화 전략` 수립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5일 경기 시흥시 반월·시화 국가산업단지 내에 입주한 대모엔지니어링에서 열린 제3차 수출현장지원단 간담회를 주재하고 있다.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