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직장인 연봉 4000만원인데…‘상위 0.1%’ 연소득 평균 10억원

장우진 기자   jwj17@
입력 2024-02-09 11:00
상위 0.1%에 속한 근로소득자의 1인당 연 평균 소득이 10억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9일 국세청이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의원실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2022년 귀속 근로소득자 2054만명의 연간 총급여는 865조4655억원으로 1인당 평균 4214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4024만원)보다 200만원가량 늘어난 것이다.

상위 0.1% 구간에 속한 2만539명의 총급여는 20조2900억원, 1인당 평균 소득은 9억8800만원이었다.

상위 1% 근로소득자 20만5400명의 평균 소득은 3억3100만원으로 집계됐다.


2022년 상위 0.1% 구간 소득이 전체 근로소득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2.4%로 2018년(2.1%)보다 0.3%포인트, 상위 1% 구간 소득 비중은 같은 기간 7.9%로 0.6%포인트 각각 상승했다.

각종 공제 등을 통해 세금을 내지 않는 근로소득 면세자 비중은 2022년 34.0%로 2014년(48.1%) 이후 하락세를 이어갔지만, 상위 1% 구간의 면세자는 250명으로 전년(215명)보다 늘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직장인 연봉 4000만원인데…‘상위 0.1%’ 연소득 평균 10억원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