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KCL, AMS 도입… 바이오매스 함량 측정 서비스

최상현 기자   hyun@
입력 2024-02-13 16:03
KCL(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 가속질량분석기(AMS)를 도입해 바이오매스 함량 측정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3일 밝혔다.


KCL은 산업통상자원부와 인천광역시의 지원으로 '플라스틱 대체물질 소재부품장비산업 지원센터 구축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이 사업의 일환으로 약 28억6000만원 상당의 가속질량분석기를 국내 시험기관 중 2번째로 구축했다.
바이오매스 함량 측정 시험은 가속질량분석기를 이용해 방사성 동위원소(14C)를 정량적으로 측정하는 시험이다. KCL은 바이오기반 원료 및 제품의 바이오매스 함량에 대한 시험분석(ASTM D 6866, EN16640) 서비스를 제공하고, 상반기 중 아시아 최초로 TUV AUSTRIA OK biobased 인증 시험기관으로 지정받아 국내에서 해외인증 취득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조영태 KCL 원장은 "지난 해 아시아 최초로 독일 딘 써트코(DIN CERTCO) 및 미국 BPI 생분해 인증 시험기관으로 지정받아 기업의 해외인증 취득을 지원하고 있다"며 "바이오기반 탄소 함량분석 시스템 구축을 통해 화이트바이오 산업 육성과 국내 플라스틱 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최상현기자 hyun@dt.co.kr

KCL, AMS 도입… 바이오매스 함량 측정 서비스
KCL(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 도입한 가속질량분석기. [KCL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