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열기 검색열기

`죄수복 입은 이재명` 가짜사진 뿌려졌다…경찰 유포자 추적

김광태 기자   ktkim@
입력 2024-04-01 14:11
`죄수복 입은 이재명` 가짜사진 뿌려졌다…경찰 유포자 추적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연합뉴스 자료사진]

죄수복을 입은 모습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가짜 합성 사진이 서울 한복판에 뿌려졌다. 인쇄물을 회수한 경찰은 수사에 나섰다.


서울 혜화경찰서는 지난달 31일 종로구 숭인동 주상복합건물 공동현관문에 죄수복(수의)을 입고 구치소에 앉아 있는 이 대표의 사진이 꽂혀있었다는 신고를 받고 유포자를 공직선거법상 부정선거운동 혐의로 추적 중이라고 1일 밝혔다.
신고자는 서울 종로구의 더불어민주당 곽상언 후보 사무실 관계자로, 이 대표의 가짜 합성 사진이 담긴 인쇄물을 발견한 시민이 사무실에 찾아와 인쇄물을 보여주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인쇄물 2부를 회수했으며 탐문 과정에서 추가 목격자 진술도 확보했다. 아울러 유포자 특정을 위해 주상복합건물 인근 폐쇄회로(CC)TV 영상을 분석하는 한편 인쇄물 지문 분석 등을 진행 중이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